지린성에 화산연구소 설립 재앙 대비 중 백두산 있는

 백두산 지린성 화산연구소 설립 재해대비

(선양=연합뉴스) 차병섭 특파원 = 중국 정부가 백두산 소재지인 지린 성에 화산연구소를 설치하고 재난 대비 강화에 나섰다.현지 언론인 지린일보에 따르면 지린 성 창춘에 중국 유일의 종합 화산관측연구기관인 중국지진국 화산연구소가 최근 개설됐다.지린 성 지진국 왕젠잉 국장은 “2018년 12월부터 연구소 설립을 추진했다”며 “백두산 화산에 대한 20년간의 관측· 성과를 토대로 전 세계 2600여 화산에 대한 기초 데이터베이스를 만들었다”고 밝혔다.이어 “중국 전역에 있는 7개 화산관측소의 분석·예측 자료를 모아 화산활동 정보를 실시간으로 파악하는 화산 형성 원인과 화산활동, 화산재해 등을 담당하는 3개 과학기술 혁신팀도 만들었다”고 말했다.또 연구소 설립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강조한 자연재해 예방·퇴치 향상 등과 관련이 있어 화산재해 위험에 대비해 방어시스템을 구축하는 중대 조치이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이 연구소는 화산관측 연구와 재해방지에서 주력부대 역할을 한다는 구상으로 2035년까지 선진국 수준으로 과학기술을 끌어올린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한편 김복철 한국지질자원연구원장은 10월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의 정부출연 연구기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백두산 화산 폭발 가능성을 언급한 바 있다.김 원장은 당시 “백두산의 평균 분화 주기가 100~200년 사이인데 마지막 폭발은 1903년이었기 때문에 분화 주기에 와 있다고 본다”며 “화산 폭발은 언제든 일어날 수 있다고 보지만 중요한 것은 그 규모”라고 말했다.bscha@yna.co.kr ( 끝 )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www.kvina.co.kr/newsCenter=중국, 백두산이 있는 지린 성에 화산연구소 설립…’ 대비'(선양=연합뉴스) 차병섭 특파원=중국 정부가 백두산 소재지인 지린 성에 화산연구소를 설치해 재난에 대비했다.www.kvina.co.kr #중국 #백두산 #지린성 #화산 #활화산 #연구소 #재해 #폭발 #아세안 #글로벌 #뉴스 #이슈 #해외투자 #정보 #해외 #진출 #법인 #설립 # # 인수합병 #M&A # #주식 #증권 #수출 #수입 #경제 #비즈니스 #한경KVINA #한경 #케이비나